위닝 12oz 벨크로 글러브 (글로벌 라쿠텐 직배)

2013.06.22 11:18

다이어트를 목적으로 복싱을 시작하며

글러브를 고르던중 한 오만원이면 살줄 알았던 글러브가 생각보다 검나 비싸더라.


물론 싸고 좋은 놈도 많지만 싼게 비지떡이라는 좌우명으로 살아왔기에 -_-


일단 갑자기 공돈도 좀 생겼고 좋은놈으로 사야 중간에 포기 안하고 오래할 것 같아서 위닝社의 12oz 글러브를 구매키로 결정 

국내사이트(이사미)에서 338,000만원에 판매중이지만 그나마 재고도 없고 주문하면 7월에 온다고 하니

글로벌 라쿠텐에서 구매를 결심 (http://global.rakuten.com/ko/)

수요일에 밤에 주문하고 열흘정도 걸리겠거니 했는데 토요일 당직출근 했는데 택배왔다는 반가운 목소리!!


오 빠르다.


Subtotal        JPY 21300
Consumption tax JPY     0
Shipping fee    JPY  1800
Handling cost   JPY  2130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Total           JPY 25230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
배송비포함 오늘자 환율로 29만 7천원정도..

근데 저 핸들링 코스트라는건 뭔지 참 -_-

EMS 박스에도 배송비 1800엔이라고 써있는데 ;;


이런말써도 되는지 모르겠지만 관세는 부과가 안됐음 ㅎㅎ

저번에 다른물품 구입했을때는 관세내라고 전화왔었는데..물건 부피나 포장상태 뭐 이런거에 따라 복불복인듯




하트샷 ♡




만날 백글러브만 끼다가 착용해봤더니 무게는 둘째치고 일단 크기부터 부담스럽다. 14oz 샀으면 후회했을듯.


근데 코치가 12oz 글러브는 뭐하러 샀냐고 그러던데 -_-;;


열심히 연습해서 딸룡이 존나 패는 날를 꿈꾸며 ㅋㅋㅋ

'A Lifeless Ordinar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할머니를 기억하며  (0) 2014.12.08
위닝 12oz 벨크로 글러브 (글로벌 라쿠텐 직배)  (0) 2013.06.22
Passbook 어플 활용법  (0) 2013.03.18
적응완료  (1) 2013.02.10
Jont - Another door closes  (0) 2012.01.28
Adieu HILTON JH  (3) 2011.11.20

tavatake A Lifeless Ordinary , ,